829_프로필사진(현아기쁨기타) - 1.jpg

발견하고

#1

Mamasay Music School

<<<  2021 신/편입생 모집

Singer-Songwriter School

Band School

​싱어송라이터 학교

​밴드 학교

홈페이지프로필-기타수업 - 1.jpg
여러가지 악기를 배우고

전공 악기 외에 여러가지 악기를 다룰줄 아는 것이 세계적인 추세입니다. 또한 싱어송라이터의 자격이라 하겠습니다. 여러 악기뿐 아니라, 노래와 작곡을 모든 전공이 익히는 것이 마마세이 시민의 권리입니다.

 

​또한 춤과 노래 보다는 악기를 다루며 진정한 음악을 배우고 있습니다. 

운동후팔당냉면 - 1.jpeg
​무작정 해 보고

공연을 해보고, 곡을 써보고.. 버스킹을 비롯해 크고 작은 무대를 무작정 경험해 봅니다. 이론을 잘 몰라도 무작정 곡을 써 봅니다. 이 모든 것이 'Original', 곧 온전히 나의 것 입니다.

 

​마마세이에는 무대가 흔합니다. 퍼포먼스가 일상이 되어있습니다. 

가은이드럼프로필 - 5.jpeg
옛날노래부르기(현아) - 1.jpg
MS잘나온 - 1.jpeg
홈페이지용사진들 - 88.jpg
나만의 스타일을 만들고

무작정 '나의 것' 을 만드는 것부터 시작했으니 나만의 스타일이란 처음부터 존재해 왔습니다. 누가 더 잘하냐가 아닌, 남들과 어떻게 '다르냐'의 시대. 곧 나만의 스타일을 십대시절부터 고민하고 가꾸는 것만이 답입니다.

 

​혼자 해도 나만의 것, 같이 해도 우리만의 것! 

작품, 퍼포먼스 소개

2021 Singer-SongWriter Day Concert 

권예영의 자작곡 '도착'

지난 5월 29일, 마마세이 싱어송라이터 학생들이 공연을 개최했습니다. 이번에는 특별히 마마세이의 큰 공연장이 아닌 작은 곳에서 소박히 부모님 몇 분만 초대하여 소규모로 공연을 진행하였습니다.

 

각자의 매력을 엿볼 수 있었던 자작곡과 자기만의 스타일로 재편곡한 커버곡까지, 감탄을 금치 못하는 무대였습니다.

 

이번 공연을 ​통해 싱어송라이터의 길에 한발짝 다가선 학생들. 이들의 공연을 같이 즐겨보세요! 

2021 Winter 온라인 콘서트

(116/130/227 Concert)

Radio Head 의 Creep.

21년 겨울, 한층 코로나로 기승을 부리던 이때.

저희는 총 세번의 온라인 콘서트를 개최했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잠시 침체되있던 분위기를 순식간에 바꾼 공연. 밴드음악과 락음악, 블루스 음악을 통해 엄청난 에너지를 보여주고, 자작곡을 통한 감성까지.

다양한 음악을 볼 수 있던 엄청난 무대였습니다.

이와 더불어 처음 시도하는 온라인 시스템을 통해

멋진 영상과 사운드를 동시에 볼 수 있었답니다! 

​이번 공연을 통해 '공연의 달인'이 된 그들.

이들의 공연을 같이 즐겨보세요!

NEWS, 마마뉴스

마마세이 싱송들의 활약,
​싱어송라이터 데이

​마마세이 = 싱어송라이터 학교

2011년 마마세이 설립이래 '싱어송라이터 학교'라는 타이틀은 마마세이의 정체성 그 자체였습니다. 악기를 치는 사람이든, 노래를 부르는 사람이든 모두 곡을 쓰고 악기를 치며 노래를 부르는 모습. 자신의 내면을 곡으로 드러내고, 노래와 악기로 직접 들려줍니다. 

​요즘 마마세이는 '싱어송라이터 분위기'가 최고조로 다다르고 있습니다. 재학생들 중 싱어송라이터 전공을 차지하는 비중이 상당하며 모든 재학생이 곡을 쓰고 가사를 쓰는 활동을 즐겨하고 있습니다. 이런 흐름을 주도하는데에는 3학년 11기 싱어송라이터 삼인방이 있습니다. 

영국, 일본 유학의 길
스무살부터 세계로! 

영국, 일본 유학 오디션/비전트립

 

마마세이는 유학의 길을 만들고, 세계로 뻗어 나가기 위해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요즘 세대는 시작부터 세계 무대로 나가야 함이 필수인 세대라고 생각하기 때문이죠. 다음 세대라고 볼수 있는 마마세이 학생들에겐 다른 시대와 걸맞는 다른 음악, 다른 음악 활동이 필요합니다. 이것은 큰 꿈이나 불가능한 꿈 부터 시작하는 마마세이 학교의 모토이기도 합니다!

이렇듯, 마마세이 뮤직스쿨은 뮤지션의 길을 한차원 더 모색하고 있는 중에 있답니다. 

지구에 하나뿐인
독서수업

독서 천재반/독서 영재반/독서 기요미반

지난 10년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그림과 같이 3개의 반, 매주 금요일 수업으로 깔끔하게 정리하였습니다. 그동안의 경험을 바탕으로 펼쳐졌다가 좁혀졌다가 하면서 심플함과 길이의 조화를 가진 수업형태라고나 할까요?

​수준별 3개의 반으로 편성되며, 인풋과 아웃풋을 균형감 있게 배치하였습니다. 또한 아날로그 글쓰기를 통해 디지털 시대에 잃어버렸던 감성과 사색을 되찾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마마세이 수요기도회,

30-Church​​

매주 수요일, 마마세이 뮤직스쿨이 희망적인 이유는 충분히 영적이기 때문이랍니다. 

마마세이 수요기도회는 정규수업은 아니지만 현재 참석하는 인원이 마마세이 총인원의 절반을 넘깁니다. 

​또한 찬양팀의 찬양 연주도 있고, 작은 중보기도함을 활용한 서로를 위해 기도해 주는 시간, 학교를 위해 기도하는 시간도 있습니다. 또한 서로의 일주일을 돌아보며 신앙적, 비신앙적 살아가는 얘기를 주고받는 나눔의 시간도 있습니다.